손흥민, '차붐' 넘고 한국인 한 시즌 최다골‥18·19호골

'손흥민 2골1도움 원맨쇼'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3-1 승리···4위 탈환 홍정인 기자l승인2022.05.02 17:2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7위 토트넘, 레스터시티와 24일 최종전
손흥민, 1골 추가하면 韓 유럽리그 한 시즌 최다골 신기록

[서울투데이=홍정인 기자] '손세이셔널' 손흥민(29·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최종전에서 차범근 전 축구대표팀 감독의 한국인 유럽리그 한 시즌 최다골 경신과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의 레스터 시티를 3-1로 꺾고 리그 4위를 탈환했다. 손흥민은 이번 경기에서 2골1도움으로 펄펄 날았다.

▲ 손흥민(30·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시즌 18호 골을 폭발하며 차범근 전 국가대표팀 감독의 기록을 또 넘어섰다. [자료사진]

토트넘은 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 시티와의 2021-22 EPL 35라운드에서 3-1로 이겼다. 손흥민은 2골1도움으로 3골에 모두 관여했다.

토트넘은 19승4무11패(승점 61)를 기록, 아직 경기를 치르지 않은 아스널(19승3무11패·승점 60)을 제치고 4위 자리를 탈환했다.

토트넘은 초반 레스터의 적극적인 압박과 공격에 위기를 맞았다. 전반 14분 레스터 원 톱 공격수 파츤 다카의 슈팅이 골대에 맞고 나왔다. 위기는 계속됐다. 전반 16분 마크 알브링턴의 날카로운 크로스가 노마크 상태의 다카에게 향했으나 크리스티안 로메로가 몸을 날려 간신히 걷어냈다.

초반 위기에도 실점하지 않은 토트넘은 중반 이후 본격적으로 경기를 주도했다. 케인과 손흥민 등 전방 공격수들이 2선까지 내려와서 공을 뿌려대자 조금씩 공간이 생겼다.

전반 21분 혼전 상황서 벤 데이비스의 강력한 슈팅이 수비에 맞고 굴절돼 코너킥으로 이어졌다. 전반 22분 손흥민은 이 코너킥을 날카롭게 문전으로 붙였고, 이를 케인이 달려들며 그대로 머리로 밀어 넣어 선제골을 뽑았다. 토트넘이 3경기 만에 넣은 득점이자 '손케 듀오'가 통산 41번째로 만든 합작 골이었다.

전반 26분에는 케인과 손흥민이 절묘한 패스 호흡으로 레스터의 왼쪽 측면을 뚫었으나, 손흥민의 크로스가 루카스 모우라에게 닿기 전 상대 수비에게 걸려 아쉬움을 삼켰다.

▲ 손흥민(30·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시즌 18호 골을 폭발하며 차범근 전 국가대표팀 감독의 기록을 또 넘어섰다. [자료사진]

레스터는 전반 38분 아요세 페레즈가 중거리 슈팅을 날렸으나 빗맞아 골이 되기엔 부족했다.

후반전에도 토트넘이 공격을 주도했다. 손흥민과 케인부터 시작되는 빠른 공격이 효과적이었다. 이어 후반 10분 루카스 모우라가 나오고 데얀 클루셉스키가 투입되면서 공격 템포가 더 빨라졌다.

해결사는 손흥민이었다. 손흥민은 후반 15분 클루셉스키가 내준 공을 감각적 터닝 슈팅으로 득점, 2-0을 만들었다. 손흥민이 개인 한 시즌 최다 골과 한국인 한 시즌 유럽 최다 골 기록을 동시에 새로 쓰는 순간이었다.

손흥민은 새 기록을 쓴 뒤에도 멈추지 않았다. 후반 34분, 이번엔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인 절묘한 왼발 감아차기 슈팅으로 추가골을 작렬, 3-0까지 차이를 벌렸다.

손흥민은 리그 19호골로 득점 랭킹 선두인 모하메드 살라(리버풀)의 22골을 3골 차이로 추격했다.

레스터가 후반 46분 켈레치 이헤아나초가 한 골을 만회했지만 토트넘은 더는 추격을 허용하지 않았다. 손흥민을 앞세운 토트넘의 여유있는 승리였다. 

홍정인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정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제호)명 : 시사투데이(주) - 서울투데이  |  회사설립일 : 2003. 11. 20  |  사업자등록번호 : 107-86-42867
주 소 : (우)01044 서울특별시 강북구 삼양로 522 (서울투데이 2층)  |  대표전화 : 02-6326-6112  |  팩스 : 02-6407-4117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8-서울강북-0396
발행인 겸 대표이사 : 김중근 | 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506  |  등록일자 : 2008. 02. 04  |  발행일자 : 2008. 02. 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근
서울투데이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보호법에 따라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Copyright © 2007-2022 서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ul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