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당선인, 박근혜 전 대통령 대구 사저 방문

유영하 변호사 안내로 사저 들어서···권영세 부위원장 배석 유상철 기자l승인2022.04.12 14:2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서울투데이=유상철 기자]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이 12일 오후 대구 달성군에 위치한 박근혜 전 대통령 사저를 방문했다.

▲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이 12일 오후 박근혜 전 대통령을 예방하기 위해 대구 달성군 유가읍 박 전 대통령 사저로 들어서며 유영하 변호사와 악수하고 있다. [사진=인수위사진기자단]

윤 당선인은 사전에 방문을 약속한 시간인 오후 2시보다 조금 빠른 오후 1시56분께 박 전 대통령의 사저 앞에 도착했다.

박 전 대통령 법률대리인인 유영하 변호사는 사저 앞에서 윤 당선인을 맞이했다.

윤 당선인과 유 변호사는 악수하고 짧은 대화를 나누었으며, 이후 유 변호사의 안내를 받아 윤 당선인은 사저로 들어섰다.

윤 당선인의 박 전 대통령 예방에는 두 사람 외에 권영세 인수위 부위원장, 유 변호사 등이 함께 배석할 예정이다.

유상철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尹정부, 나이 계산 기준 '만 나이' 방침‥정착될 수 있을까?

尹 당선인, 경제부총리 추경호·국토 원희룡 등 8인 내각 발표

국민의힘 새 원내대표에 '尹최측근' 권성동 선출

'음주측정 거부·경찰폭행' 래퍼 장용준, 1심 징역 1년 실형

한덕수 총리 후보자 인사청문요청안, 오후 3시 국회 제출

尹, 서초동 자택서 출퇴근 한달‥주민들 "불편 없어. 관저 이동 아쉬워"

檢, 한동훈 채널A 사건 '무혐의' 결정‥"공모증거 없다"

김은혜 '경기지사' 도전 선언‥"윤석열·오세훈과 이미 원팀"

'친문' 최재성, 정계은퇴 선언‥"文과 함께한 시련·영광 함께 퇴장"

정부, 尹집무실 예비비 360억 국무회의 의결‥"정부이양 협조"

조남관 법무연수원장 사의 표명‥"검사로서 소임 다해 조용히 떠나"

김은혜, 당선인 대변인 사퇴‥경기지사 출마에 고심

박홍근 "한덕수, 김앤장서 '18억 고문료'‥어떤 역할인지 국민 의아"

김건희 여사, 후드티 차림에 경찰견 안고 '찰칵'‥취임 전 등판 검토

尹, 초대 국무총리 후보자 한덕수 지명‥"국정과제 수행 적임자"

인수위, 한덕수 '총리 급부상'‥정통 엘리트 경제 관료 출신

박범계, 한동훈 사건 '檢총장 수사지휘권 복원' 지시‥추가 수사지휘도 예상

인수위, '영업시간 제한 폐지'까지 언급‥"큰 문제 없을 것"

朴 전 대통령, 첫 정치적 메시지‥"대구시장 출마 '유영하 후보 지지' 당부"

유영하 변호사, 대구시장 출마선언‥"박근혜 전 대통령이 후원회장"

국힘 김재원 "최고위원 사퇴‥대구시장 출마"

박근혜, 대구 사저 도착 "반겨주셔서 감사"‥주민들 "잘 보살피겠다"

尹당선인 "박근혜 찾아뵐 생각‥취임식에도 초청"

박근혜 '퇴원', 5년만에 인사‥"건강 많이 회복, 의료진에 감사"

박근혜, 24일 오전 퇴원‥곧바로 대구 달성군 사저 입주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제호)명 : 시사투데이(주) - 서울투데이  |  회사설립일 : 2003. 11. 20  |  사업자등록번호 : 107-86-42867
주 소 : (우)01044 서울특별시 강북구 삼양로 522 (서울투데이 2층)  |  대표전화 : 02-6326-6112  |  팩스 : 02-6407-4117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8-서울강북-0396
발행인 겸 대표이사 : 김중근 | 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506  |  등록일자 : 2008. 02. 04  |  발행일자 : 2008. 02. 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근
서울투데이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보호법에 따라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Copyright © 2007-2023 서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ul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