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민호·이찬원·영탁, 트롯 팬덤 선행‥긍정적 파급효과

남다른 훈훈한 기부 행진…따뜻한 연말 만들기 홍정인 기자l승인2020.12.28 16:3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서울투데이=홍정인 기자] '미스터트롯' TOP6의 장민호, 이찬원, 영탁 팬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기부 심리가 얼어붙은 연말을 따뜻하게 물들이고 있다.

▲ 장민호(왼쪽부터), 영탁, 이찬원 등 트로트팬들이 기부 행진으로 훈훈한 선행을 이어가고 있다. [사진=제공=미스터피자]

코로나 한파로 예년보다 서민 경제가 가일층 경색된 연말을 맞아 방송가를 종횡무진하는 가수들처럼 팬들도 소외된 이웃에게 온기를 나누기 위해 전국 방방곡곡을 누비고 있다.

팬덤의 기부는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미치는 것은 물론, 스타의 이미지 향상에도 보탬이 돼 하나의 팬 문화로 자리잡고 있다.

특히 올해 트로트 열풍을 일으킨 '미스터트롯' 출신 스타 팬클럽들이 기부 문화 조성을 이끌고 있다. 팬층이 구매력이 높은 4060 중·장년층으로 이뤄져 있고 이들이 응원하는 미스터트롯 멤버들이 기부에 앞장서며 긍정적인 파급효과를 일으키고 있는 것.

실제로 장민호는 지난 10년 넘게 국제 어린이 양육 기구 컴패션에 꾸준히 후원을 해왔고, 영탁도 저소득층을 위한 생필품 기부 등을 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 '장민호' 팬클럽, 피자 기부로 따뜻한 연말 선물

기부 열풍의 선두에 선 건 '미스터트롯'의 맏형 장민호 팬덤이다. 팬클럽 '민호특공대'는 연말을 맞아 장민호가 광고 모델로 활동 중인 미스터피자의 신제품 '햄벅한새우' 피자 기부를 이어가고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외출이 제한되고 등교 중지로 결식 아동이 생겨나는 등 코로나 사각지대에 놓인 이웃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서다.

12월 초부터 시작된 '햄벅한새우' 피자 기부는 3주 만에 750판을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지역 또한 부산-울산-경상남도(부울경)을 비롯해 인천, 춘천, 호남 등 전국구로 범위를 넓혔다.

이외에도 팬클럽 민호특공대는 지난 9월 수해지역 긴급복구 및 피해가구 지원성금을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에 기탁하는 등 꾸준한 선행을 이어오고 있다.

팬클럽 민호특공대 관계자는 "어려운 이웃을 먼저 생각하는 장민호 가수의 선한 마음을 이어받아 팬클럽도 정기적인 기부 및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며 "스타를 응원하는 마음을 사회를 위해 이롭게 사용하는 모범적인 팬클럽 문화 조성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 '이찬원' 팬클럽, 생일 기념해 청각장애인 지원 모금

미스터트롯 이찬원의 팬클럽 '찬스'도 이찬원이 광고하는 미스터피자의 신제품 '햄벅한새우' 피자 120판을 대구 지역 소외된 이웃과 함께 나눈다.

지난 11월에는 이찬원의 스물다섯번째 생일인 11월1일을 기념해 청각장애인 지원에 나서기도 했다.

▲ [사진=TV조선 제공]

팬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총 2억 3000여만원은 청각장애인을 지원하는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에 '이찬원&찬스'의 이름으로 기부돼 청각장애인의 소리찾기와 사회적응을 위한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 '영탁' 팬클럽, 마스크와 생활용품 기부

가수 영탁의 공식 팬클럽(영탁이 딱이야) 소모임인 '영탁쓰 찐사랑' 회원들이 영탁의 고향 안동에 '희망 2021 나눔 캠페인' 이웃돕기 성금 208만원을 기부했다.

이는 영탁의 멜론 뮤직어워드 수상을 기념한 것으로, 지난 10월에도 안동시청에 세탁세제 등 310여만원의 물품을 기부해 노인복지시설에 전달한바 있다.

가수 영탁의 전북 지역 팬 모임인 '탁전사'는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열매에 마스크 5130장을 기부했다.

이는 영탁의 생일인 5월13일을 기념한 것으로 도내 자원봉사 단체 및 소외계층에게 쓰일 예정이다.

한편, 이찬원은 지난 3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에 전념, 모든 활동을 중단했다. 이후 14일 검사에서 최종 음성 판정을 받고 15일 자가격리가 해제됐다.

이 때문에 한 때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뽕숭아학당'이 이찬원의 코로나19 확진 여파로 트롯맨들을 비롯해 관계자 전원이 2주간의 자가 격리조치 됐다가 다시 해제됐다.

TV조선은 "무엇보다 임영웅-영탁-장민호는 방송에서 보여준 멋진 모습이 아닌, 순도 만점의 생생함을 거리낌 없이 드러내 놀라움을 안겼다"고 밝혔다. 공개된 스틸 속 임영웅은 깎지 않은 덥수룩한 수염까지 과시한 임영웅은 소파와 한 몸이 된 채 TV를 보다 잠이 드는 모습.

영탁은 자가 격리 중에도 곡 작업에 열정을 쏟아내며 시간을 보냈다고. 기본 멜로디 작곡부터 가이드 녹음까지 프로듀싱 전반을 셀프캠에 담은 영탁. '니가 왜 거기서 나와'를 함께 만든 작곡가 지광민에게 전화를 걸어 여자 목소리까지 흉내 내며 자문을 구했다고 전해졌다.

제작진 측은 "항상 기쁨과 감동을 선사하기 위해 노력했던 트롯맨들이 무사히 자가 격리를 마치고 시청자들 품으로 돌아왔다"며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걱정해준 많은 팬들을 위해 트롯맨들 역시 선물 같은 시간을 준비했다. 끝까지 행복한 마음으로 지켜봐 주시면 좋겠다"고 전하기도 했다.

홍정인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정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제호)명 : 시사투데이(주) - 서울투데이  |  회사설립일 : 2003. 11. 20  |  사업자등록번호 : 107-86-42867
주 소 : (우)01044 서울특별시 강북구 삼양로 522 (서울투데이 2층)  |  대표전화 : 02-6326-6112  |  팩스 : 02-6407-4117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8-서울강북-0396
발행인 겸 대표이사 : 김중근 | 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506  |  등록일자 : 2008. 02. 04  |  발행일자 : 2008. 02. 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근
서울투데이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보호법에 따라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Copyright © 2007-2021 서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ul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