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세계 책과 저작권의 날' 다채로운 책 축제 개최

"22~23일, 광화문 광장서 진행…시민 423명에게 책과 장미꽃 선물" 이미영 기자l승인2018.04.18 09:4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서울투데이=이미영 기자] 광화문광장 일대가 거대한 책의 나라로 변신한다.

▲ '누구나 책, 어디나 책' 일정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는 유네스코가 제정한 23일 '세계 책과 저작권의 날'을 맞이해 '2018 책의 해 조직위원회'(공동 조직위원장 윤철호)와 함께 광화문광장에서 22~23일 성대한 책 축제를 개최한다.

매년 청계광장에서 열렸던 '세계 책과 저작권의 날' 행사는 '2018 책의 해'를 맞이해 국민 소통의 상징성이 큰 광화문광장으로 장소를 옮기고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더욱 다채롭게 준비했다.

◆ 책과 장미 선물 '책드림', 삶의 도서관 '라이프러리', 책 놀이터 '북 그라운드'

주요 행사로 세계 책의 날인 23일 오후 12시 423명의 시민에게 책과 장미꽃을 선물하는 '책드림'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도종환 장관을 비롯한 '2018 책의 해' 조직위원, 도서관·서점·독서단체 관계자들이 사전 신청자 등에게 직접 책과 장미꽃을 증정하며 책과 독서 나눔, 함께 읽기의 의미를 공유한다.

이번 광화문광장 책 축제는 녹색 잔디 위에서 책과 관련된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다.

광화문 잔디광장에서는 네이버문화재단의 후원으로 시멘트와 아스팔트로 이루어진 도시의 일상 공간에 함께 모여 책을 읽을 수 있는 탁자와 편안한 의자를 비치함으로써, 삶의 공간 어디나 도서관과 서재가 될 수 있다는 '삶의 도서관'을 보여준다.

'삶의 도서관'은 이번 행사 이후에도 전국 여러 곳으로 장소를 옮기며 '누구나 책, 어디나 책'이 실현되는 함께 읽는 대한민국의 모습을 새겨나갈 예정이다.

사진 찍기에 좋은 책 모양의 멋진 조형물 등이 있는 '포토 존'과 어린이들이 책 속에서 뒹굴며 놀 수 있는 '북 그라운드'에서는 책과 어울리는 '책 놀이터'의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다.

또한 '오감 체험' 쪽에서는 작가에게 보내는 편지, 책갈피 만들기, 만화에 말풍선 채우기, 시·소설 쓰기와 같은 프로그램에 시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다.

이밖에도 시민들의 독서 생활환경을 조성하는 데 앞장서는 '대한민국 독서대전'의 개최 도시들인 군포시, 전주시, 김해시와 책·저작권·독서 관련 기관·단체 부스가 마련돼 책과 시민을 잇는 다양한 활동상을 소개한다.

◆ 저자 만남, 독립책방, 팟캐스트 스튜디오 등에서 시민과 함께 진행

저자와의 만남, 화제의 독립책방, 책을 주제로 하는 팟캐스트의 공개방송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는 점도 매력적이다.

'저자 독자의 만남' 프로그램에서는 최근 신간으로 '조선 산책'을 펴낸 역사학자 신병주 교수를 비롯해 임승수, 안건모, 이지혜 등의 작가를 22일에 만날 수 있다.

23일에는 '검사내전'의 김웅 검사와 김진호, 경혜원, 권정현 등의 작가를 부스에서 만날 수 있다.

최근 화제를 모으고 있는  20개 독립책방은 개성 넘치는 모습을 보여준다. 망고서림, 고요서사 등 독립책방과 책 내용을 화제로 재미난 이야기를 나누는 팟캐스트 공개방송도 열린다.

'정영진·정미녀·정박의 일당백', '책읽아웃 ', '두 남자의 철학 수다', '낭만서점' 팟캐스트는 현장에서 각각 90분 정도씩 책을 소재로 삼아 시민들과 어울리는 시간을 보낸다.

◆ 북콘서트, 책 낭독 공연 등 공감과 감성의 프로그램 풍성

세종대왕 동상 앞의 특설 무대에서는 북콘서트, 책 낭독 공연이 연이어 펼쳐진다. 북콘서트에서는 22일에는 황교익 맛 칼럼니스트가 '글이 욕망을 만든다, 글이 맛을 만든다'를 주제로, 23일에는 홍익대 유현준 건축학과 교수가 '도시 공간 속에 숨겨져 있는 인문학적 의미'를 주제로 독자와 만난다.

공감과 감성의 무대를 수놓는 공연 '달에 닿아' '마리슈'와 현직 성우들의 목소리로 이루어지는 낭독공연 '자정의 픽션'도 만날 수 있다.

한편 저작권위원회 부스에서는 올바른 콘텐츠 이용과 올바른 저작권 문화 조성을 위한 캠페인을 홍보하고, 이와 함께 저작권 상담센터도 운영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세계 책과 저작권'의 날을 맞이해 민관 공동으로 진행하는 이번 행사는 올해가 '책의 해'임을 알리는 첫 번째 대국민 행사로서 열린 공간에서 체험하는 자유로운 책 문화 축제이다. 이를 계기로 광장에서 즐겼던 책 읽기가 일상으로 이어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미영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제호)명 : 시사투데이(주) - 서울투데이  |  회사설립일 : 2003. 11. 20  |  사업자등록번호 : 107-86-42867
주 소 : (우)01044 서울특별시 강북구 삼양로 522 (서울투데이 2층)  |  대표전화 : 02-6326-6112  |  팩스 : 02-6407-4117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8-서울강북-0396
발행인 겸 대표이사 : 김중근 | 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506  |  등록일자 : 2008. 02. 04  |  발행일자 : 2008. 02. 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근
서울투데이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보호법에 따라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Copyright © 2007-2023 서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ul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