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수현, '나이 제한' 특전병 대신 '수색대 자원'

홍정인 기자l승인2017.11.3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서울투데이=홍정인 기자] 지난달 23일에 경기도 파주 1사단 신병교육대로 입대한 배우 김수현(29)이 군 복무에 상당한 의지를 불태우고 있다.

▲ 경기도 파주시 전진 신병교육대대는 29일 공식 카페에 훈련병 1주차를 맞은 훈련병들의 사진을 게시했다. 동기 훈련병들과 마찬가지로 태극기를 배경으로 늠름한 표정을 짓고 있는 김수현의 사진도 공개됐다.

김수현은 5주간의 기초 군사 훈련을 마치고 29일에 수료했다. 훈련 과정에서 타의 모범이 되는 복무 생활과 높은 점수로 사단장으로부터 우수상을 받았고 부상으로 포상 휴가증까지 챙겼다.

한 관계자는 일간스포츠에 "김수현이 당초 특전병으로 복무하고 싶었으나 28세 이하에게만 자격 조건이 주어져 포기했다. 입대를 했고 그 안에서 군 관계자들에게 수색대대서 복무하고 싶다는 뜻을 내비쳤다. 무엇보다 군 생활을 제대로 하고 싶은 의지가 강하다"고 말했다.
 
수색대대는 전시에 상급 부대의 작전 범위에 맞춰 수색·정찰을 하는 임무를 지닌다. 보통은 훈련병들 중 지원자를 받지만 지원자가 부족하면 차출된다. 지원해서 오는 사람보다 차출돼 오는 사람이 더 많다. 특히 1사단 수색대대는 전방을 중심으로 넓게 퍼져 있어 어려운 복무지로 꼽힌다.
 
김수현은 어린 시절 심장 질환으로 2012년 병무청 신체검사에서 공익근무요원 대체복무에 해당하는 4급 판정을 받았지만 현역으로 입대하기 위해 건강 관리에 힘쓰며 재검사에 응해 현역 입대 판정을 받았다. 현역으로 입대하는 게 반드시 박수받을 일은 아니지만 요즘같이 연예인들의 입대와 관련한 이슈가 많은 시기에 남다른 행보다.

▲ SBS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 '자이언트'에서 아역으로 눈도장을 찍은 김수현은 KBS 2TV '드림하이'로 본격적으로 주목받기 시작했다. 이어 MBC '해를 품은 달'로 스타덤에 올랐다.

SBS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 '자이언트'에서 아역으로 눈도장을 찍은 김수현은 KBS 2TV '드림하이'로 본격적으로 주목받기 시작했다. 이어 MBC '해를 품은 달'로 스타덤에 오르더니 SBS '별에서 온 그대'로 신드롬을 일으켰다. 영화 '도둑들' '은밀하게 위대하게' 등에서도 활약했다.

한편, 김수현은 지난 23일 언론과 팬들에게 입대 장소를 알리지 않고 비공개로 입소했다. 이에 많은 팬은 '훈련병' 김수현, '군인' 김수현의 모습에 궁금증을 보여왔다.

김수현의 근황을 확인한 누리꾼들은 "굴욕 없는 사진", "짧은 머리도 잘 어울리네요", "건강하게 복무하다 제대하세요", "저 헤어스타일에도 불구하고 잘생김은 여전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수현은 신병교육대대에서 5주간 기초 군사 훈련을 받은 뒤 육군 현역으로 복무하다 오는 2019년 7월22일 전역한다.

▲ SBS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 '자이언트'에서 아역으로 눈도장을 찍은 김수현은 KBS 2TV '드림하이'로 본격적으로 주목받기 시작했다. 이어 MBC '해를 품은 달'로 스타덤에 올랐다.

홍정인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정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42-884 서울특별시 강북구 인수봉로 222-1 (경원빌딩 3층)  |  대표전화 : 02)6326-6112  |  팩스 : 02)6407-4117
상호(제호)명 : 시사투데이(주)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06  |  발행인 겸 대표이사 : 김중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근
Copyright © 2007-2017 서울투데이 - 미래가 보이는 글로벌 시사종합 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ul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