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미우새, '2주 연속' '현존예능 최고시청률' 기염 토했다!

미우새, '2049시청률' 최고기록 경신…무려 11.6%’ 기록 홍정인 기자l승인2017.04.24 17:0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서울투데이=홍정인 기자] ‘일요일 밤’으로 시간을 변경한 SBS’미운우리새끼’가 또다시 2049시청률 자체 최고를 경신, '2주 연속' 역대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 SBS

지난 23일 일요일 밤 10시 방송된 SBS‘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우새)는 전국 시청률 평균 18.5%, 최고 21.9% (닐슨코리아/전국기준, 수도권기준 20.3%)까지 치솟으며 지난 주 최고시청률 기록을 1.6%p 경신했다. 또한 특히 주목할 만한 것은 '2049시청률'로 지난주 단번에 10%의 벽을 훌쩍 넘긴 것도 모자라 이번주엔 11.6%의 경이적인 2049 시청률을 기록하며 일요일 모든 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SBS의 ’미우새’의 일요일 편성 변경과 '이상민의 합류'가 ‘성공적인 신의 한 수’였음을 입증했다.

지난 밤(23일) ’제 19대 대통령선거 후보자 토론회’가 끝난 뒤 밤 10시부터 방송된 ‘미운아들 들의 활약’은 이번 주에도 대단했다. 일명 ‘초저가 럭셔리’의 반전 캐릭터로 첫 회부터 시선을 사로잡은 이상민은 이번 주에도 눈을 뗄 수 없었다. 채권자의 집 ‘4분의 1’만 사용한다는 독특한 월세 집으로 시선을 사로 잡은 뒤, 단돈 7200원으로 스스로 새집의 줄눈 공사를 멋지게 마감해 ‘궁상민’의 모습을 보였다.

이어 200만원이 넘는 한정판 운동화와 한우라면을 먹는 모습으로 ‘허세’ 캐릭터를 완성시켰다. 또 이날 김건모는 선배 김흥국의 생일 파티를 준비하며 ‘쌈화환’과 ‘정술기’라는 히트 아이템으로 쉰짱구로서의 면모를 보였다. 하지만 방송 말미에는 집을 방문한 후배 ‘한영’에게 적극적으로 어필하며 전화번호를 교환해 어머니를 흐뭇하게 했다. 또한 방송 직후, 실시간 검색어에도 ‘한영’과 ‘김건모’가 나란히 순위에 올라 두 사람의 앞으로를 궁금하게 했다.

한편, 지난 밤 동시간대 방송된 ‘뉴스데스크’는 5.8%(닐슨/전국기준), ’9시뉴스’는 11.6%, ’다큐3일’은 3.9%, ‘이규연의스포트라이트’는 4.9%(닐슨/유료방송가구기준)를 기록했다.

결혼적령기를 지난 아재들과 그들의 일상을 지켜보는 어머니들의 이야기 SBS ‘미운우리새끼’는 매주 일요일밤 9시15분에 방송된다.

홍정인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정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제호)명 : 시사투데이(주) - 서울투데이  |  회사설립일 : 2003. 11. 20  |  사업자등록번호 : 107-86-42867
주 소 : (우)01044 서울특별시 강북구 삼양로 522 (서울투데이 2층)  |  대표전화 : 02-6326-6112  |  팩스 : 02-6407-4117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8-서울강북-0396
발행인 겸 대표이사 : 김중근 | 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506  |  등록일자 : 2008. 02. 04  |  발행일자 : 2008. 02. 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근
서울투데이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보호법에 따라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Copyright © 2007-2022 서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ul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