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희재 등, JTBC 손석희 '증거위조' 혐의 고발

김선일 기자l승인2017.01.18 19:5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서울투데이=김선일 기자] 태블릿PC 조작 진상규명위원회는 18일 JTBC 손석희 사장을 모해증거위조죄 혐의로 고발했다.

▲ JTBC 손석희 사장 [방송화면 캡처]

고발인 대표 변희재 미디어워치 전 대표와 김기수 헌법수호애국시민연합 공동대표, 박정섭 구국채널 대표는 이날 오후 2시 서울 남대문경찰서를 찾아 고발장을 제출했다.

형법 155조 제3항 모해증거위조죄는 누군가를 모해할 목적으로 증거를 위조하는 범죄를 뜻한다.

고발인들은 고발장에서 "손석희 사장은 소위 '국정농단' 사건의 스모킹 건(결정적 증거)으로 알려진 태블릿PC를 검찰에 제출한 자"라고 지목했다.

그러면서 "지난해 10월26일 JTBC 보도 화면 우측 하단을 자세히 보면 최순실 씨가 사용한 것이라며 보여주는 태블릿PC에 외부케이블 연결표시와 다운로드 표시가 떠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고 적시했다.

또 "지난해 10월24일 보도에서 최순실 PC라고 명명하며 보여준 데스크톱 PC 화면은 JTBC 방송사의 PC 화면임이 드러났다"고 주장했다.

고발인들은 "증거물에 새로운 내용을 삽입한 정황이 확인된 이상, 그 삽입 내용이 무엇이건 이는 그 자체로 최소한 '기존의 증거에 변경을 가하여 허위의 증거를 변조하는 것'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김선일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선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경찰, 손석희 JTBC 사장 '출구조사 무단사용'‥기소 의견 檢 송치

박근혜 '과거사 논란' 사과‥지지율 반등 기대

"정호성-최순실, 평균 하루 3회 연락‥문자 1천197회, 전화 895회"

특검, 삼성 이재용 '구속영장' 청구‥430억원대 뇌물·횡령·위증

기재부, 31개 부처 총 242건‥2017년부터 달라지는 제도

'국정농단' 최순실 '628번' 수의 입고 첫 재판 출석ᆢ"공소사실 전부 인정 못해"

'박근혜 5촌 살인사건' 재조명ᆢ'의혹투성이' 재수사 여부에 관심

靑, '최순실 출입' 의혹에 "檢 수사대상"ᆢ자료제출 등 최대한 협조

檢 '비선실세' 최순실 긴급체포ᆢ서울구치소로 이송 "도주 우려 있다"

'이재용 영장심사' 특검, 4명 투입 '총공세' vs 삼성 변호인단 '사활건 방어'

'블랙리스트 의혹' 김기춘, 15시간 특검 조사 후 귀가

'정유라 이대 특혜' 김경숙 전 이대 학장 구속‥"국회서 위증 혐의도"

'블랙리스트 의혹' 김기춘 전 비서실장·조윤선 장관 특검 출석

최순실, 모든 의혹 부인‥"모른다, 기억 안 난다, 말하기 어렵다"

검찰 "최순실, 조직적 증거인멸 지휘‥장순호, 컴퓨터 파기 등 인정"

외교부 "정유라 여권효력 상실‥덴마크 이민당국에 통보"

특검, '정유라 이대 특혜’ 남궁곤 전 입학처장 구속‥수사 탄력

표창원, 박사논문 표절 인정‥"정중하게 사과"

'보수 논객' 변희재, "양아치 포털, 安대통령 만들기‥나라가 걱정"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제호)명 : 시사투데이(주) - 서울투데이  |  회사설립일 : 2003. 11. 20  |  사업자등록번호 : 107-86-42867
주 소 : (우)01044 서울특별시 강북구 삼양로 522 (서울투데이 2층)  |  대표전화 : 02-6326-6112  |  팩스 : 02-6407-4117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8-서울강북-0396
발행인 겸 대표이사 : 김중근 | 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506  |  등록일자 : 2008. 02. 04  |  발행일자 : 2008. 02. 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근
서울투데이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보호법에 따라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Copyright © 2007-2020 서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ul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