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연기대상, 상상초월 후보명단 공개‥시상자도 TOP

"어머, 이건 꼭 봐야해!"…드라마 만큼 '美친 라인업' 공개 홍정인 기자l승인2016.12.23 16:4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서울투데이=홍정인 기자] 2016년의 마지막을 장식할 'KBS 연기대상'의 화려한 라인업이 공개됐다.

▲ 사진=KBS

상하반기 신드롬을 일으키며, 연이은 흥행으로 드라마의 '풍년'을 거둔 만큼 송중기, 송혜교, 박보검은 물론 박신양, 안재욱, 이상윤 등 2016년을 빛낸 배우들이 총출동할 예정이다.

◆ 2016년 최고의 화제작! '태양의 후예'의 송중기-송혜교, '구르미 그린 달빛'의 박보검-김유정

2016년 최고의 히트작은 ‘태양의 후예’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국내는 물론 해외에까지 ‘태후 신드롬’을 불러일으키며 무려 38.8%까지 시청률이 치솟아 2010년 '제빵왕 김탁구' 이후 6년 만에 최고의 성적을 거뒀다.

이에 남녀 주인공인 송중기와 송혜교는 일찌감치 대상 후보로 자리 매김 했다. '유시진'역을 연기한 송중기는 때로는 남자답고 때로는 익살스러운 군인 역으로 수많은 여성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특히 "~하지 말이다"와 "사과할까요, 고백할까요?" 등의 유행어를 남기기도 했다. 오랜 만에 안방극장을 찾은 송혜교 역시, 사랑스럽고 예쁜, 그러나 슈바이처에 버금가는 의사 '강모연' 역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하반기 역시 '구르미 그린 달빛'이 시청자의 마음을 장악했다. '츤데레'의 대명사인 세자 역할로 원톱 주연에 도전한 박보검은 송중기에 이어 또 다른 신드롬의 주인공이 됐다.

그리고 이제 아역 배우가 아닌 성인 연기자로 발돋움하는 김유정 역시, 극 중 내시 역할을 통해 새롭게 변신을 해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둘의 풋풋한 케미 역시 팬들의 '구르미 앓이'에 빠지는 원동력이 됐다. 지난 'KBS 연기대상'에서 '조연상(2015년)'과 '아역상(2010년)'을 받았던 박보검과 김유정이 올해 'KBS 연기대상'에서는 어떤 상을 수상할지 이목이 집중된다.

◆ '명품 배우'의 향연! 여전한 연기력! '동네변호사 조들호'와 '아이가 다섯'의 안재욱, 1인 2역의 다채로운 연기를 선보인 '천상의 약속' 이유리 까지!

올해는 '명품' 배우들 역시 여전한 자신의 존재감을 입증시킨 한 해였다. 박신양은 '동네변호사 조들호'로 5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해 신들린 연기력을 보여줬다.

▲ 사진=KBS

정의구현에 앞장 서는 사이다 캐릭터로 명불허전이라는 극찬을 받았다. 안재욱 역시 4년 만에 KBS의 주말 드라마 '아이가 다섯'으로 복귀해 안정된 연기력으로 수많은 호평을 받았다.

사별한 아내를 대신해 아이들을 돌보는 아빠 역할을 통해 중년 로맨스의 정석을 보여줬다. 2014년 MBC에서 대상을 받았던 이유리 역시 KBS의 일일드라마 '천상의 약속'에서 착한 역할과 악녀 역할의 1인 2역을 소화해 더욱 독보적인 캐릭터를 보여줬다. 녹슬지 않은 연기력으로 ‘연기’의 정석을 보여준 세 배우의 수상 여부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 '태양의 후예'의 '온유'와 '김민석', '구르미 그린 달빛'의 '진영', '곽동연' 등 신인들의 활약이 돋보였던 2016년!

'태양의 후예'에서 '김일병'으로 불리며 사랑받은 김민석은 단번에 스타덤에 올랐고, 아이돌그룹 샤이니 멤버 온유는 배우로서 성공적인 데뷔를 치렀다.

'구르미 그린 달빛'의 곽동연은 아역의 이미지를 벗고 성인연기자로서 성공적인 첫 발을 내딛었다. 아이돌그룹 B1A4 멤버 진영은 어엿한 연기자로 자리매김했다.

그 외에도 김성오, 이동휘, 이상엽, 강예원, 전혜빈, 조여정 등 톱스타들이 열연한 KBS 연작단막극 또한 다른 해보다 더욱 빛난 한 해였다. <KBS 연기대상>만의 특색인 연작·단막극상 역시 각축을 벌일 예정이다.

◆ 대상 후보들만큼이나 화려한 '2016 KBS 연기대상'에 참석할 상상초월 시상자들!

올 해 'KBS 연기대상'에 참석하는 시상자 역시 화려하다. 2015년 '프로듀사'로 대상의 영예를 차지한 김수현, 최초로 'KBS 연기대상' 대상 트리플크라운을 달성한 최수종·고두심, KBS에서 역대 '신인상'을 수상했던 송일국 등 막강한 배우들이 '2016 KBS 연기대상'의 시상자로 참석, 올해 연기대상을 더욱 빛낼 예정이다.

또한 외모만큼이나 빛나는 연기력을 소유한 채시라, 한고은, 김민정, 설현 등이 참석을 확정 지어 과연 이들이 어떤 부문을 시상하게 될지 예상해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어느 때보다 쟁쟁한 2016 연기대상 수상 후보자들 중에서 과연 30번 째 트로피의 주인공은 누가 될지 오는 오는 31일 밤 9시15분에 공개된다.

홍정인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정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제호)명 : 시사투데이(주) - 서울투데이  |  회사설립일 : 2003. 11. 20  |  사업자등록번호 : 107-86-42867
주 소 : (우)01044 서울특별시 강북구 삼양로 522 (서울투데이 2층)  |  대표전화 : 02-6326-6112  |  팩스 : 02-6407-4117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8-서울강북-0396
발행인 겸 대표이사 : 김중근 | 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506  |  등록일자 : 2008. 02. 04  |  발행일자 : 2008. 02. 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근
서울투데이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보호법에 따라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Copyright © 2007-2020 서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ultoday.co.kr